정치Politics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오늘로만 평가받는다고 해서 오늘만을 위해 일 할 수는 없다”며 “4년을 했더니 남은 1년은 더 어렵다”고 했다. 탁 비서관은 지난 8일 문재인 취임 4주년을 맞아 페이스북에 이같이 썼다. 무대 연출가인 탁 비서관은 문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대선 후보 시절부터 주요 행사 기획을 도맡아 왔다. 탁 비서관은 “우리의 정치는, 그리고 정치와 관계맺은 모든 일들은 과거나 미래로 평가받는 것이 아니라, 오직 현재로만 평가받게된다”면서 “전에 있었던 업적도 나중에 있을 어떤 과오도 현재의 평가보다 중요하게 받아들여지...
탁현민 “남은 1년이 더 어려워
현재로만 평가받는건 위험”
정치 많이 본 뉴스
정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