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전 차관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전 차관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사업가들로부터 성접대를 비롯한 뇌물을 수수했다는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항소심에서 일부 유죄를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후원 관계였던 사업가 최모씨로부터 현금, 술값 등을 받은 부분이 뇌물죄로 인정된 것이다. 그러나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별장 성접대’ 등 뇌물을 받은 혐의에 대해선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가 선고됐다.서울고법 형사1부(재판장 정준영)는 28일 뇌물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 전 차관의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과 벌금 500만원, 4300만원 가량의 추징을 선고했다.항소심은 김 전 차관이 사업가 최씨로부터 2000년 ~2011년에 걸쳐 현금, 차명 휴대전화 사용료, 술값 등 4300만원 가량의 경제적 이익을 제공받았다고 판단했다. 또 “피고인...
‘뇌물수수 혐의’ 김학의 전 차관
항소심서 징역 2년 6개월 법정구속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사회 많이 본 뉴스
사회 많이 본 뉴스
사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