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뉴스International
국제 뉴스International
국제 뉴스International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브라질 女축구선수에 “돼지”
네덜란드 해설가 막말 논란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브라질 女축구선수에 “돼지”
네덜란드 해설가 막말 논란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스웨터 입은 돼지”… 브라질 축구선수 조롱한 네덜란드 해설가
네덜란드 축구 해설가가 자국 선수들과 맞붙은 브라질 여자축구 선수를 “돼지”라고 비하해 논란을 일으켰다. 논란을 일으킨 이는 네덜란드의 축구선수 출신 해설가 요한 데르크센(72). 26일(현지시각) 네덜란드 축구 전문 매체 풋발존 등에 따르면 데르크센은 자국의 TV 프로그램 ‘베로니카 인사이드’에 출연해 도쿄올림픽 여자축구 F조 예선 네덜란드-브라질 경기를 평론했다. 이날 경기는 3:3으로 끝났다. 그는 이 자리에서 브라질 선수들을 향해 막말을 쏟아냈다. 브라질 골키퍼 발바라 발보사에게는 “꽤 과체중이다”, “스웨터 입은 돼지 같다...
브라질 女축구선수에 “돼지”
네덜란드 해설가 막말 논란
국제 많이 본 뉴스
섹션 많이 본 뉴스